'수출 1호' UAE 원전 1호기 출력 100% 도달
상태바
'수출 1호' UAE 원전 1호기 출력 100% 도달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0.12.09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UAE 바라카 원전 1호기 [한국전력 제공]

한국이 수출한 첫 원자력발전소인 UAE 바라카 원전 1호기가 출력 상승시험에서 7일 출력 100%에 도달했다고 한국전력이 밝혔다.

UAE 바라카 원전 1호기는 내년 상업운전을 앞두고 있다.

바라카 원전 1호기는 지난 7월 31일 최초임계 달성 이후, 원자로 출력을 단계적으로 높여가면서 출력상승시험을 수행하고 있다.

현재 원자로 출력 100% 상태에서 발전소 제어 및 안전계통에 대한 시험을 진행하며, UAE 규제요건 및 세계 최고 수준의 안전, 품질 기준을 만족하는지 확인하는 과정에 있다.

출력 100%에서의 모든 시험을 마치면 바라카 원전 1호기는 원자로를 정지하고 시운전기간 중 도출된 발전소 운전 개선사항을 종합적으로 반영하기 위한 간이정비에 들어갈 예정이다.

이후 성능보증시험을 거쳐 ‘21년 상업운전을 시작할 예정이다.

한전은 "한전과 팀코리아는 모든 역량을 다해 바라카 원전 사업을 성공적으로 완수할 계획이며, UAE의 평화적인 원자력에너지 개발은 한-UAE 양국간 건설·운영‧설계‧핵연료‧정비 등 원전 全주기에 걸친 협력을 강화하는 기반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