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5월 소비자물가(CPI) 전년비 5%↑… 13년만에 최대
상태바
미국 5월 소비자물가(CPI) 전년비 5%↑… 13년만에 최대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1.06.10 2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규 실업수당 38만건…6주 연속 감소
미국 뉴저지주의 한 주유소
미국 뉴저지주의 한 주유소

미국 노동부는 5월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전년 동월보다 5.0% 올랐다고 10일(현지시간) 밝혔다.

2008년 8월 이후 13년 만에 가장 큰 폭으로 오른 것이다.

지난달 CPI 상승률은 다우존스가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 4.7%도 상회했다.

또한, 지난주(5월 30일∼6월 5일)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37만 6000건으로 집계됐다.

전주보다 9000건 줄어 6주 연속 감소세를 이어갔다. 

코로나19 사태 후 최저치 기록을 또 갈아치웠다.

이번 청구 건수는 블룸버그통신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 37만건보다는 다소 많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