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쇼 백신' 네이버·카카오 지도 보고 당일 예약·접종
상태바
'노쇼 백신' 네이버·카카오 지도 보고 당일 예약·접종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1.05.14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잔여 백신 당일 신속예약시스템 개통
주변 접종기관 잔여 백신 현황 제공
코로나19 예방 접종 받는 어르신들
코로나19 예방 접종 받는 어르신들

오는 27일부터 백신 접종 예약자가 현장에 오지 않아 발생하는 이른바 ‘노쇼 백신’ 현황을 네이버와 카카오 등으로 손쉽게 확인하고 예약해 맞을 수 있게 된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은 65세 이상 고령층 예방접종이 본격화하는 27일부터 예약 취소 등으로 발생하는 잔여 백신을 조회·예약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개통할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

예약 시스템은 네이버, 카카오와 같은 국민 다수가 활용하는 민간 플랫폼과 협력해 운영한다.

지도로 잔여 백신을 접종할 수 있는 의료기관과 잔여 백신 수 등을 확인할 수 있고, 접종을 희망하면 본인인증을 거쳐 질병관리청의 예방접종시스템으로 예약할 수 있다. 예약이 승인되면 선택한 기관으로 가서 백신을 맞으면 된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기준으로 1병(바이알)을 개봉하려면 접종 기준인원이 10명이며, 이 중 7명은 우선접종 예약자여야 한다.

개봉 후 6시간이 지나면 폐기해야 하다 보니 예약 취소에 대비해 예비명단이 운영되고 있다.

추진단은 이번 시스템 개통으로 "국민들이 주변 의료기관의 잔여 백신 발생 여부를 신속하게 파악해 수월하게 접종을 예약하고, 백신 잔량 폐기도 최소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