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에서 만끽하는 연말연시 ‘도시樂 파티’
상태바
호텔에서 만끽하는 연말연시 ‘도시樂 파티’
  • 중소기업뉴스
  • 호수 2340
  • 승인 2021.12.13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말연시를 맞아 보다 쾌적하고 안전하게 연말 파티를 즐길 수 있는 특급호텔 프로모션이 쏟아지고 있다. 이번 특급호텔 연말 프로모션의 키워드는 프라이빗’, ‘로맨틱’, ‘레이디로 나타난다. 비교적 안전한 객실에서 오붓하게 인룸 다이닝을 만끽하면서도 연말 시즌의 로맨틱한 분위기는 그대로 살리고, 베이비 샤워나 브라이덜 샤워 등 호텔 파티문화에 조금 더 익숙한 여성층을 겨냥해 고객의 니즈를 만족시키고자 하는 상품들이 주를 이룬다. 홈파티 트렌드에 객실 뿐 아니라 케이크 및 호텔 셰프가 요리한 투고 세트도 인기다.
 

인룸 다이닝 서비스로 완성하는 프라이빗 홀리데이

파크 하얏트 서울은 ‘윈터 앳 더 파크’ 패키지를 통해 레드와인 1병이 포함된 고메 세트를 룸서비스로 제공한다.  ※사진=파크 하얏트 서울 제공
파크 하얏트 서울은 ‘윈터 앳 더 파크’ 패키지를 통해 레드와인 1병이 포함된 고메 세트를 룸서비스로 제공한다. ※사진=파크 하얏트 서울 제공

파크 하얏트 서울은 연말연시 멀리 떠나지 않고도 도심 속에서 근사한 일탈을 즐길 수 있는 윈터 앳 더 파크패키지를 선보인다.

파크 하얏트 서울의 시그니처인 전면 통유리창의 객실 1박과 레드와인 1병이 포함된 프라이빗 고메 세트로 이뤄진 해당 패키지는 특급호텔의 럭셔리한 다이닝과 투숙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육류와 해산물로 구성된 플래터, 케이크, 와인 등으로 테이블 위를 가득 채워 반짝이는 도심 뷰를 배경으로 인스타그래머블한 순간을 남길 수 있다. 수영장과 피트니스 스튜디오 이용 등 휴식을 위한 혜택도 제공된다.

파라다이스 호텔 부산은 ‘해피 홀리데이’ 패키지 2종을 통해 프리미엄 룸서비스를 제공한다.  ※사진=파라다이스호텔 부산 제공
파라다이스 호텔 부산은 ‘해피 홀리데이’ 패키지 2종을 통해 프리미엄 룸서비스를 제공한다. ※사진=파라다이스호텔 부산 제공

파라다이스호텔 부산은 탁 트인 해운대 오션뷰와 함께 안전하고 오붓하게 휴식과 미식을 만끽할 수 있는 해피 홀리데이패키지 2종을 출시했다.

프리미엄 리큐어 인룸다이닝 서비스가 포함된 해피 홀리데이 프랜즈와 로맨틱 디너 코스를 맛볼 수 있는 해피 홀리데이 고메패키지다. 각각 천연 과일 향이 돋보이는 진 제품인 봄베이 브램블 1병과 과일 플래터 인룸 다이닝 서비스, 전복과 가리비, 성게알, 광어 세비체, 한우 스테이크 요리 등 유러피안 레스토랑 닉스 그릴의 헤드 셰프가 준비한 디너 코스가 제공된다. 패키지 2종 모두 파라다이스호텔 부산의 인기 시설인 야외 온천 씨메르 및 오션스파를 하루종일 이용할 수 있는 혜택이 주어진다.

 

연인, 가족과 함께 보내는 로맨틱 홀리데이

팬데믹 중에도 연말만큼은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낭만적으로 보내고 싶은 마음은 당연하다. 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가 운영하는 경기도 화성의 롤링힐스 호텔은 가족 또는 연인과 동화같은 크리스마스 시즌을 즐길 수 있는 헬로 산타 패키지를 오는 20일부터 26일까지 선보인다. 프랑스의 크리스마스 시즌 케이크인 부쉬 드 노엘과 함께 신선한 허브차로 달콤한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더한다.

특히 24일에는 크리스마스 선물 배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패키지 예약 시 선물 배달 서비스를 신청하고 체크인 당일에 준비한 선물을 컨시어지 데스크에 맡기면, 원하는 시간대에 객실 앞으로 산타 복장을 한 직원이 직접 선물을 가져다주는 서비스다. 여기에 조식 뷔페 2인과 더불어 겨울 정원을 바라보며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실내 수영장 이용 혜택까지 누릴 수 있다.

조선호텔앤리조트의 부티크 호텔 브랜드 레스케이프는 로맨틱 홀리데이를 위해 프렌치 감성의 주얼리 브랜드 디디에두보, 글로벌 샴페인 브랜드 모엣&샹동과 협업해 패스티브 홀리데이: 버블 판타지패키지를 준비했다.

가장 기본 타입인 디럭스 객실 선택 시 모엣 로제 임페리얼(375ml) 1병과 치즈 플래터를, 그랜드 디럭스 객실 선택 시 기본 혜택과 함께 디디에두보의 라비드파리 골드홀리데이 목걸이 세트를 기프트로 제공한다. 아틀리에 스위트 객실에 투숙할 경우 모엣 임페리얼(750ml) 1병이 추가된 기본 혜택에 더불어 조식 2, 세이보리 라운지 2인 혜택이 제공된다.

 

스타일리시한 여성 고객 위한 레이디스 홀리데이

투숙을 하지 않고도 낮 시간 동안만 친구들과 함께 호캉스를 즐길 수 있는 패키지도 있다. 워커힐 호텔앤리조트가 선보인 레이디스 데이 아웃패키지다. 해당 패키지는 투숙 없이 낮 시간 동안 스위트 룸 객실에서의 브런치와 함께 호텔 부대시설까지 이용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그랜드 워커힐 서울의 클럽 스위트혹은 그랜드 스위트객실에서 워커힐 셰프의 요리나 디저트를 즐길 수 있도록 구성됐으며, 패키지 옵션은 객실 타입과 메뉴에 따라 취향껏 선택할 수 있다.

파크 하얏트 서울은 ‘윈터 앳 더 파크’ 패키지를 통해 레드와인 1병이 포함된 고메 세트를 룸서비스로 제공한다.  ※사진=파크 하얏트 서울 제공
파크 하얏트 서울은 ‘윈터 앳 더 파크’ 패키지를 통해 레드와인 1병이 포함된 고메 세트를 룸서비스로 제공한다. ※사진=파크 하얏트 서울 제공

안다즈 서울 강남은 여성 고객들 중에서도 MZ세대 여성들을 위한 레이디스 나이트 시즌2 위드 글린트패키지를 내놨다.

패키지 이용객들에게는 연말연시 반짝이는 메이크업을 완성해 줄 메이크업 브랜드 글린트 바이 비디보브의 홀리데이 기프트 세트가 제공된다.

더불어 안다즈 서울 강남의 메인 레스토랑 조각보에서의 조식, 스파클링 와인과 케이크, 웰컴 칵테일 등도 포함돼 크리스마스 및 연말을 맞아 친구들과 특별한 모임을 계획하는 고객들에게 안성맞춤이다.
 

홈파티족 겨냥한 연말 한정 케이크

특급호텔가 여름 시즌에 빙수 대전이 펼쳐진다면 겨울 시즌에는 케이크 대전이 펼쳐진다. 12월에만 한정으로 판매하는 특급호텔의 케이크는 일반 프랜차이즈 베이커리 케이크의 3배 가까이 비싸지만 일찍 예약을 하지 않으면 살 수 없을 정도다. 이에 각 특급호텔은 특별한 맛과 디자인을 담은 연말 한정판 케이크를 일찍부터 내놓았다.

서울신라호텔의 베이커리 패스트리 부티크12월을 맞아 위싱 리스화이트 홀리데이등 케이크 2종을 출시했다.

위싱 리스 케이크는 초콜릿 시트 위에 프랑스의 발로나 초콜릿 가나슈와 생초코를 입힌 케이크로, 리스를 형상화한 로즈마리와 붉은색 마카롱·초코볼·캔들을 올려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연출했다.

화이트 홀리데이 케이크는 생크림과 딸기가 들어가 부드러운 맛과 상큼한 맛이 특징이다. 케이크 겉면에 나무 위 흰눈을 연상케하는 슈가 파우더를 뿌려 달콤함을 더했다.

소피텔 앰배서더 서울이 12월에 선보이는 홀 케이크 3종(왼쪽부터 ‘노엘 블랑 아 파리’, ‘페르 노엘 구르망’, ‘주와이유 노엘 아 서울’). 	※사진=소피텔 앰배서더 서울 제공
소피텔 앰배서더 서울이 12월에 선보이는 홀 케이크 3종(왼쪽부터 ‘노엘 블랑 아 파리’, ‘페르 노엘 구르망’, ‘주와이유 노엘 아 서울’). ※사진=소피텔 앰배서더 서울 제공

올해 9월 문을 연 잠실의 소피텔 앰배서더 서울 역시 크리스마스 시즌을 맞이해 페스티브 시즌 홀 케이크 3종을 선보인다.

프랑스 여왕의 디저트로 유명한 생토노레 스타일의노엘 블랑 아 파리와 밤 크림, 바닐라 샹티이 크림, 딸기 콩피로 산타 옷을 형상화한 페르 노엘 구르망’, 생딸기와 오렌지 블로섬 가나슈 크림의 조화가 돋보이는 주와이유 노엘 아 서울이다.

이외에도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한층 살려줄 산타, 루돌프, 크리스마스 트리 모양의 수제 초콜릿 11종을 함께 판매한다.

그랜드 하얏트 서울은 크리스마스 요리를 대표하는 통칠면조 구이와 소고기 웰링턴을 비롯해 상큼한 시트러스 향의 치킨구이, 슬로우 로스트 립아이, 겉바속촉 삼겹살 포르게타 등 다양한 메인 요리로 구성된 크리스마스 투고 세트와 샴페인을 할인된 가격에 판매하고 있다.

한편 기간뿐만 아니라 수량도 한정돼 있는 호텔 케이크와 투고 상품은 반드시 예약이 필요하다. 호텔 관계자는 일부 호텔에서는 크리스마스 주간부터 연말까지 호텔 베이커리 케이크 구매가 어려울 것이라고 전하며 케이크 수령까지 넉넉한 기간을 두고 미리 예약할 것을 추천한다고 전했다.

 

- 신다솜 칼럼니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