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부, '디지털 전환 지원 사업' 본격 추진… 운영기관 3곳 공모
상태바
과기부, '디지털 전환 지원 사업' 본격 추진… 운영기관 3곳 공모
  • 임춘호 기자
  • 승인 2021.04.07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021년도 제1차 추경으로 신규 추진하는 ‘디지털 전환 지원’ 사업의 운영기관을 8일부터 23일까지 공모한다고 7일 밝혔다. 

'디지털 전환 지원 사업'은 정보통신기술 분야의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민간 부문의 디지털 전환 가속화를 위해, 총 900여 명의 디지털 전환 전문 강사를 양성해 중소기업, 소상공인 및 비영리기관을 대상으로 맞춤형 디지털 전환 교육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이번에 공모하는 사업 운영기관은 일반 운영기관(2곳), 총괄 운영기관(1곳) 등 총 3곳을 선정한다. 

일반 운영기관은 전문강사의 모집 및 양성, 수요처 모집·관리, 수요처 대상의 디지털 전환 교육 제공 등 전반적인 디지털 전환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총괄 운영기관은 일반 운영기관의 역할에 더해 디지털 전환 교육 커리큘럼 구성과 콘텐츠 개발, 사업 홈페이지 개발 등 디지털 전환 교육의 구성 및 인프라 구축 등의 역할을 추가적으로 수행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협약 체결 이후, 5월 중순 이후로 디지털 전환 전문강사 모집 및 양성훈련, 수요처 모집 등을 거쳐 8월 경에는 본격적인 디지털 전환 교육이 제공될 전망이다.

이번 사업의 모집 공고문은 과기정통부(www.msit.go.kr) 및 정보통신 산업진흥원(www.nipa.kr)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승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정보통신산업정책관은 “코로나19로 인한 IT 교육 분야의 급격한 고용충격에 대응하여, 일자리 창출과 연계한 디지털 전환 지원을 통해 고용증대와 디지털 전환 가속화의 ‘두 마리 토끼’를 잡을 필요가 있다”고 강조하며, “앞으로도 과기정통부는 전 사회적인 디지털 전환 확산을 위한 전문인력 육성 및 저변 확대 등의 역할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