딥네츄럴, 2021 인공지능 시장 장벽 허물기 나선다
상태바
딥네츄럴, 2021 인공지능 시장 장벽 허물기 나선다
  • 이권진 기자
  • 승인 2021.01.21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월부터 데이터/AI 분야 정부지원사업 상담
소기업 및 스타트업의 인공지능 접근성 향상 기대

최근 새로운 기술을 도입하여 기업 운영 방식을 획기적으로 바꾸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과 이를 구축하기 위한 핵심 요소인 AI 학습데이터에 대한 관심이 날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올해 1월에는 데이터 생산 및 거래를 촉진하는 ‘데이터 컨트롤타워’ 설립을 앞두고 있는 등 국가적으로도 AI 및 데이터 시장 혁신과 경쟁력 있는 기업의 데이터 및 기술 접근성을 뒷받침하는 다양한 사업이 주목받는 추세다.

AI 학습데이터 전문기업 딥네츄럴(대표 박상원)은 이러한 인공지능 시장 활성화 흐름에 힘입어 자사가 운영중인 AI 학습데이터 구축 서비스 ‘딥네츄럴 AI’ 의 시장 접근성을 높인다고 밝혔다.

AI 및 데이터 관련 지원사업의 규모는 확대되는데, 정보 부족 등의 이유로 사업에 참여하지 못하는 스타트업이나 데이터 라벨링이 필요한 소규모 창업자를 우선 돕는 것이 접근성 강화의 주요 포인트다. 이를 통해 각 기업이 가진 기술력과 아이디어를 토대로 AI 시장의 활성화를 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딥네츄럴은 내다봤다.

다양한 기업의 AI 및 데이터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딥네츄럴은 데이터 분야 지원사업 관련 다양한 영상 및 텍스트 콘텐츠를 제공하는 것은 물론, 데이터 고민을 가진 스타트업과 소규모 창업자를 대상으로 한 사내 AI 전문가와의 컨설팅을 이번 1월부터 제공하고 있다.

한편 딥네츄럴은 2019년 여름 베타 서비스를 시작으로 KB금융지주, 국립국어원, KAIST 등 50여개사와 함께 고난도 인공지능을 위한 다양한 데이터 라벨링 및 AI 엔진 구축 등을 진행해온 바 있다.

지난 2020년에는 2년 연속 데이터바우처 공급기업 선정을 포함하여 NIA AI 학습용 데이터 구축 사업 분야 4개(질병진단이미지, 구강계질환, 도서요약, 어류행동) 선정, NIPA AI바우처 사업에도 선정되는 등 정부 데이터 댐 관련 사업 경험 역시 보유하고 있다.

상기 과제 경험 등으로 축적된 다양한 분야의 데이터는 약 334만건 이상으로, 이를 통해 고객사의 데이터 고민을 함께 해결해 나가는 데에 부족함이 없을 전망이다.

딥네츄럴의 인공지능 학습데이터 구축 과정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