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기별 EBSI(수출경기실사지수), 4분기 연속 하락
상태바
분기별 EBSI(수출경기실사지수), 4분기 연속 하락
  • 없음
  • 승인 2003.06.24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3·4분기 수출경기는 2·4분기와 비슷한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됐으나 경기호전을 예상하는 업체 비율은 더 낮아진 것으로 분석됐다.
한국무역협회가 지난달 12일부터 2주간 전국 주요 수출업체 832개를 대상으로 조사한 `3·4분기 수출산업경기전망’에 따르면 수출기업의 체감경기지표인 수출경기실사지수(EBSI)가 108.3으로 나타났다.
EBSI가 100 이상이면 전 분기와 비교해 수출경기를 밝게 보는 의견이 많다는 것을 뜻하고 100 아래면 그 반대를 의미한다.
분기별 EBSI는 작년 3·4분기(144.5) 이후 4·4분기 119.8, 올 1·4분기 117.0, 2·4분기 115.9로 4분기 연속 하강곡선을 나타내고 있다. 3·4분기에는 수출상담(126.8)과 수출계약(123.9)이 활발히 이뤄지고 설비 가동률(113.4)도 비교적 양호하겠지만 수출가격(83.1), 수출경쟁력(89.1), 수출채산성(75.6)이 떨어질 것으로 예상돼 대책 마련이 시급한 것으로 지적됐다.
특히 수출채산성의 경우 올들어 실시한 3차례 조사에서 77.0, 64.1, 75.6을 기록하면서 분기마다 채산성 악화가 심화되고 있는 것으로 무역협회는 분석했다.
자금사정(94.2)과 설비투자(103.1), 고용(98.7)은 2·4분기 수준을 유지할 것으로 예상됐다.
품목별로는 최근 지속적인 호조를 보이고 있는 산업용 전자(134.6)가 선전하고 기초산업기계류(133.3)도 상승세를 이어갈 것으로 전망되며, 석유화학(125.0), 철강(114.3)의 수출회복세도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